default_top_notch
default_setNet1_2

베트남 중북부 홍수로 최소 29명 사망 ··· 취재기자 등 21명 실종

기사승인 2017.10.12  09:37:23

공유
default_news_ad1
▲ 베트남 홍수 피해 속출

이번 주 초부터 베트남 중북부 지역에 홍수가 발생해 최소 50명이 숨지거나 실종되는 등 피해가 속출했다.

12일 베트남 정부에 따르면 베트남 중북부에 열대성 저기압의 영향으로 지난 사흘간 최고 550㎜의 비가 쏟아지면서 홍수가 일어나 29명이 사망하고 21명이 실종된 것으로 집계됐다.

이중 옌바이 성에서는 3명이 숨졌으며 11일 홍수 현장을 취재하던 베트남통신(VNA) 기자가 다리 붕괴로 급류에 휩쓸리는 등 9명이 실종됐다. 타인호아 성에서 8명, 호아빈 성에서 6명의 사망자가 각각 발생했다.

이번 홍수로 8000여 가구가 대피했으며 6000여 채의 주택이 침수 또는 파손됐다. 농경지 수만㏊도 물에 잠겼다.

옌바이 성의 일부 철로가 산사태로 매몰되면서 수도 하노이와 북동부 라오까이를 오가는 기차의 운행도 중단됐다.

베트남 정부는 가용 인력과 자원을 총동원해 인명 구조와 피해 복구 작업을 벌이고 있다.

▲ 11일 베트남 북부 타인호안 성에서 군인들이 돼지를 구조하는 모습

연합뉴스 김문성 특파원 kms1234@yna.co.kr

<저작권자 © 세이프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4
default_side_ad1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
서석하의 그림마당

그림으로 세상읽기

오늘의 운세

오건호의 포토갤러리

시큐리티

정이신의 아나돗편지
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etNet2
default_bottom
#top
default_bottom_notch