default_top_notch
default_setNet1_2

권미혁 의원 "백신조달 어려운데 관리부실로 8만건 폐기"

기사승인 2017.10.12  17:34:23

공유
default_news_ad1
▲ 권미혁의원이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국정감사에서 박능후장관에게 질의를 하고 있다. ⓒ 권미혁의원실 제공

최근 5년간 관리 부실로 폐기된 백신이 8만여건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.

더불어민주당 권미혁 의원은 백신부족으로 혼란을 겪고 있는 상황에도 백신 폐기가 지속됐다고 12일 밝혔다.

권 의원이 질병관리본부로 부터 받은 자료에 따르면 보건소에서 폐기되는 백신은 2013년부터 지난 8월까지 8만1076건, 8억3000여만원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.

권 의원은 최근 공급중단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BCG백신 1320개와 폴리오백신 4358개도 같이 폐기돼 부실관리 의혹을 제기했다.

이들 백신은 △개봉전후 오염 98건 △냉장고 고장 1만6476건 △유효기간 경과 2만9715건 △정전 8855건 등으로 나타났다.

권의원은 "국가예방접종 대상인 21종 백신 가운데 5종만이 국내에서 제조돼 수입에 의존하다보니 공급중단 상황이 반복되고 있다"며 "부실관리로 인한 폐기를 막기위해 적극적인 관리가 필요하다"고 밝혔다.

이민우 전문위원ㆍ이학박사 min823w@gmail.com

<저작권자 © 세이프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4
default_side_ad1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
서석하의 그림마당

그림으로 세상읽기

오늘의 운세

오건호의 포토갤러리

시큐리티

정이신의 아나돗편지
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etNet2
default_bottom
#top
default_bottom_notch